캠타는 지금

서울캠퍼스타운을 홍보합니다.

[ ]세종소반식당 앞세워 캠퍼스타운 살리는 광진(21.6.21)

등록일 : 2021-08-15 조회수 : 315 좋아요 :

0

 

서울 광진구가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 상권 활성화를 위해 주민·학생·상인이 힘을 모아 신메뉴를 개발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구는 최근 세종대학교 캠퍼스타운과 협력해 군자동 식당의 신메뉴를 개발하는 세종소반식당사업을 추진했다. 세종소반식당은 서울 캠퍼스타운 사업의 하나로, 신메뉴를 개발해 상권에 활력을 주고자 시작된 사업이다. 캠퍼스타운 사업은 대학의 자원과 공공의 지원 및 지역과 협력을 통해 지역상생을 유도한다.

 

세종소반 메뉴 개발자로 광진구 주민과 학생 9, 군자로 일대 15곳이 선정됐다. 선정된 주민과 학생은 각 식당에 아이디어를 내고, 상인들과 함께 의논해 메뉴를 개발하고, 요리연구가의 상담을 받아 조리법을 완성했다.

 

새로 개발된 메뉴는 치즈 왕창 닭갈비, 구석기 숯불 미니족, 세종 꽃물회 등 총 15가지이며, 한식부터 분식, 일식, 양식까지 다양하게 구성됐다. 새로운 메뉴가 적용된 식당 입구에는 세종소반식당현판을 설치했다.

 

앞서 구는 지난 3월 주민과 학생 45명을 모집해 식당마다 3명씩 신메뉴 시식회를 진행했으며, , 그릇선정 및 담기(플레이팅), 구성원간 협력도(팀워크), 위생 등을 평가했다. 세종소반식당 홍보를 위해 20일간 해당 식당에서 식사하고 인증 사진을 올리면 온누리 상품권을 지급하는 온라인 이벤트도 진행해 호응을 이끌어 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이번 신메뉴 개발을 통해 공동체 의식이 성장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상인, 지역주민, 학생, 청년 창업가 등이 힘을 합쳐 개인과 조직·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